이벤트
[매일경제]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 1억 원대 롤렉스 포트폴리오 30분만에 완판
2021.04.02
[매일경제]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 1억 원대 롤렉스 포트폴리오 30분만에 완판

명품이 자산가치 높은 투자 수단으로 인식 된 사례



테크핀 스타트업 바이셀스탠다드(대표 신범준)는 지난 1일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 론칭과 함께 출시한 포트폴리오 'PIECE 롤렉스 집합 1호(이하 '집합 1호')'가 펀딩을 연 지 30분만에 완판됐다고 2일 밝혔다.

이미 전날 사전예치금만으로 목표액을 초과하며 출시 전 기대감을 높였다. 투자 모집 종료 시점은 2주 가까이 남았지만 이날 열자 마자 투자자들이 몰리며 약 30분만에 첫 포트폴리오가 완판됐다.

이번에 출시한 '집합 1호'의 모집액은 1억 1800만 원으로 롤렉스를 대표하는 서브마리너, 코스모그래프 데이토나, 데이트저스트 등 프리미엄이 높은 11종으로 구성됐다. 특히 시중에서 구하기 어려운 신형 모델들도 포함되며 열기 전부터 투자자들의 문의가 이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집합 1호'의 예상 수익률은 6개월 기준 약 25% 이상으로 짧은 투자 기간대비 높은 수익률을 보인다. 이로 인해 롤렉스 마니아뿐 아니라 새로운 투자처를 찾던 소액투자자들의 관심을 끈 것으로 분석된다.

피스는 희소한 명품 현물자산에 쉽고 안전하게 투자할 수 있게 한 조각투자 플랫폼이다. 최소 10만 원부터 투자가 가능하고 수익률이 높아 소액으로도 시드머니를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여유자금이 부족한 2030세대의 첫 번째 투자처로 호평을 받고 있다.

신범준 대표는 "명품은 눈에 보이는 현물이고 누구나 가치 변화를 알 수 있어 주식보다 쉽게 투자할 수 있는 대상"이라며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리셀에 대한 수요가 피스로 자연스레 이동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소액투자자들도 의미있는 수익을 누릴 수 있도록 가치있고 우량한 현물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제안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집합 1호'에 이은 피스의 후속 포트폴리오는 오는 6월 공개된다.

강민호 기자 minhokang@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