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한경매거진] 10만원으로 롤렉스 투자 가능한 플랫폼 ‘피스’, 시드 라운드 투자 유치
2021.08.10

바이셀스탠다드, 씨엔티테크·뉴페러다임인베스트먼트·KB인베스트먼트·넥스트드림엔젤클럽서 시드 라운드 투자 유치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현물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서비스하는 바이셀스탠다드가 씨엔티테크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투자금은 비공개다. 바이셀스탠다드는 씨엔티테크를 비롯해 KB인베스트먼트, 뉴페러다임인베스트먼트, 넥스트드림엔젤클럽에서 시드 라운드(Seed Round) 투자를 유치했다.

10만원으로 롤렉스 투자 가능한 플랫폼 ‘피스’, 시드 라운드 투자 유치

2019년에 설립한 바이셀스탠다드는 ‘세상에 없던 거래’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초저금리 장기화로 목돈 마련이 어려운 2030 세대를 겨냥한 소액으로 누구나 투자를 쉽게 시작할 수 있는 소액 조각투자 플랫폼 ‘PIECE(피스)’를 운영하고 있다.

피스는 최소 10만원 소액 투자와 6개월이라는 짧은 회수 기간으로 투자의 문턱을 낮췄다. 특히 올 4월 롤렉스시계 11점으로 구성된 PIECE 롤렉스 집합 1호를 출시해 30분 만에 완판하기도 했다. 이어 6월, 7월에 출시된 롤렉스 집합 2호와 3호는 시작과 동시에 완판을 기록한 바 있다.

바이셀스탠다는 7월 벤처기업 인증을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반 NFT(Non-fungible token) 발행이 가능한 애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고도화에 주력 중이다.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는 “심플한 조각투자 방식을 통해 누구나 쉽게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다는 것은 피스만의 가장 큰 장점”이라며 “명품백, 자동차, 미술작품 등 가치가 오르는 현물을 유동화 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khm@hankyung.com